국립남도국악원 뉴욕 공연

2019년 11월 2일(금) 오후 7시 30분

심포니 스페이스
(2537 Broadway, New York, NY 10025)

티켓: 무료 (사전 온라인 예약 필수)


진도 이미지.jpg

프로그램

삼도농악
사물놀이
쌍승무
춘향가 中 "사랑가"
호남검무
버꾸춤
대동놀이

 

뉴욕한국문화원은 개원 40주년을 기념하여 국립남도국악원을 초청, 유서깊은 한국 남도 전통문화의 보고(寶庫)인 진도의 대표적인 가·무·악 프로그램을 뉴욕에 선보인다.

 

국립남도국악원은 2004년 개원한 이래, 국악 전문연수, 공연, 체험, 연구 등 국악보급 활동과 보존, 전승에 힘쓰고 있으며, 이번 뉴욕 특별공연에서는 남도 국악을 대표하는 프로그램인 '판굿', '버꾸춤', '판소리 입체창' 등을 선보인다. 특히 뉴욕을 주 무대로 활동하는 뉴욕한국공연예술센터(KPAC)에서도 이번 공연에 참여하여, 2006년부터 국립남도국악원의 한국 문화체험 국악 연수 프로그램에 다년간 참여했던 뉴욕 현지 2세 동포 학생, 입양아 출신 학생들이 그 동안 국립남도국악원 선생님들로부터 배웠던 사물놀이 공연을 선보여 뉴욕에서 한∙미 양국의 국악인들이 화합과 신명으로 하나되는 교류의 장이 펼쳐질 예정이다.

뿐만 아니라 뉴욕한국공연예술센터 소속의 사운즈 오브 코리아 공연단은 궁중무용인 '호남검무'와 '쌍승무'를 선보여 더욱 풍성한 무대가 될 것이다.

이번 공연은 무료로 개최되지만 사전 온라인 예약은 필수이다. 온라인 예약 링크는 10월 1일부터 뉴욕한국문화원 웹사이트에서 가능하다.


 

Kyung Lee